본문 바로가기

육아일기

엄마생각 해주는건 역시 딸들이 최고!!



선서!!..우리 두자매는
어머니를 위해

 열심히 집안일을 도울것을 선서 합니닷!!..^^

제발..꼬옥~~ 부디...
일회성이 아닌..호기심이아닌..
커서도 꼬옥~~ 해주길 바란다..ㅋㅋ


호기심 때문인건지..칭찬스티커 때문인건지...

요 귀여운 녀석들...말썽부릴때도 많지만...가끔 애미를 도와주곤 하지요..^^

오늘도 끝없는 집안일로 분주한 어미를 돕겠다고..

고사리 같은손으로 바삐들 움직이십니다..^^

울 작은딸의 소문을 들으셨는진 모르겠는데요..

빨래 신동이지요..ㅋㅋㅋ

돌때쯔음 부터 빨래를 하도 잘게워서..
세탁소에서 스카웃 문의가 빗발쳤지요..^^ㅋㅋ

 걸러서 들으셈..ㅋㅋ


2011/04/01 - 엄마는 고슴도치 ^^

애기때부터 빨래를 잘개웠지요..^^


예나 지금이나 열심힙니다..^^


요 녀석들 때문에...힘이 나지요^^


6살 언니보다도 빨래를 잘게웁니다..^^


작은딸은 빨래게우는걸 참 좋아합니다..^^
아기때 부터 줄곧 그래왔지여..^^

4살
작지만 야무진손
엄마를 돕겠다고 나섰지요..^^





수건은 거기가 아닌디 ㄷㄷ-,.- a


큰딸도 가만히 있을수 없지요..
둘이 경쟁이 붙습니다..

큰딸은 빨래가 적성에 안맞나봐여..^^
신발정리를 합니다..^^

사실 이게 더 쉬운거지요..ㅋㅋ



큰딸은 신발정리 혹은 화장실 청소를 해주지요..^^


누가보면 맨날 부려먹는지 알겠당..ㅋㅋ


자발적으로 하는거지요..ㅋㅋ 아마도 ^^


 
끝없는 살림
두 딸들 뒤치닥 거리로  벅찰때도 있지만.ㅠㅠ.

요런 맛에
육아로 지쳤던 엄마 맘도..
뿌듯함으로 달래네요..^^

역시 엄마 생각해주는건 딸 뿐입니다..^^

커서도 꼬옥 도와줄꺼지??
믿어 의심치 않는다..ㅋㅋ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