var MissFlash_Div_Num = 1; -8" /> 두자매 이야기 :: '사랑스런 아이들' 태그의 글 목록

'사랑스런 아이들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1.05.30 엄마생각 해주는건 역시 딸들이 최고!! (65)


선서!!..우리 두자매는
어머니를 위해

 열심히 집안일을 도울것을 선서 합니닷!!..^^

제발..꼬옥~~ 부디...
일회성이 아닌..호기심이아닌..
커서도 꼬옥~~ 해주길 바란다..ㅋㅋ


호기심 때문인건지..칭찬스티커 때문인건지...

요 귀여운 녀석들...말썽부릴때도 많지만...가끔 애미를 도와주곤 하지요..^^

오늘도 끝없는 집안일로 분주한 어미를 돕겠다고..

고사리 같은손으로 바삐들 움직이십니다..^^

울 작은딸의 소문을 들으셨는진 모르겠는데요..

빨래 신동이지요..ㅋㅋㅋ

돌때쯔음 부터 빨래를 하도 잘게워서..
세탁소에서 스카웃 문의가 빗발쳤지요..^^ㅋㅋ

 걸러서 들으셈..ㅋㅋ


2011/04/01 - 엄마는 고슴도치 ^^

애기때부터 빨래를 잘개웠지요..^^


예나 지금이나 열심힙니다..^^


요 녀석들 때문에...힘이 나지요^^


6살 언니보다도 빨래를 잘게웁니다..^^


작은딸은 빨래게우는걸 참 좋아합니다..^^
아기때 부터 줄곧 그래왔지여..^^

4살
작지만 야무진손
엄마를 돕겠다고 나섰지요..^^





수건은 거기가 아닌디 ㄷㄷ-,.- a


큰딸도 가만히 있을수 없지요..
둘이 경쟁이 붙습니다..

큰딸은 빨래가 적성에 안맞나봐여..^^
신발정리를 합니다..^^

사실 이게 더 쉬운거지요..ㅋㅋ



큰딸은 신발정리 혹은 화장실 청소를 해주지요..^^


누가보면 맨날 부려먹는지 알겠당..ㅋㅋ


자발적으로 하는거지요..ㅋㅋ 아마도 ^^


 
끝없는 살림
두 딸들 뒤치닥 거리로  벅찰때도 있지만.ㅠㅠ.

요런 맛에
육아로 지쳤던 엄마 맘도..
뿌듯함으로 달래네요..^^

역시 엄마 생각해주는건 딸 뿐입니다..^^

커서도 꼬옥 도와줄꺼지??
믿어 의심치 않는다..ㅋㅋ



-
트랙백 1 , 댓글 65개가 달렸습니다.
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dagoen.com BlogIcon 상큼윙크 at 2011.05.30 13:38

    와우~울 딸들도 저런날이 올꺼라 믿어요.
    역시 두딸 잘 키우셨어요

  3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blog.daum.net/yeshira BlogIcon 심평원 at 2011.05.30 13:56

    가끔 육아에 지쳤을 때 저렇게 예쁜 아이들의 모습을 보면... 정말 힘이 납니다!!!
    두자매이야기님 화이팅~!입니다. 으흐흐~~~~~
    요즘 블친님들 덕분에 딸욕심이 마구!!! 생긴다는거... ㅋㅋㅋㅋ

  4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s://rkfka27.tistory.com BlogIcon 담빛 at 2011.05.30 14:18 신고

    전 어릴태 빨래빨기 좋아했는데...

    커서는~~ 음...음....

  5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annapurna516.tistory.com BlogIcon 안나푸르나 at 2011.05.30 14:19

    정리하는 모습 보니.. 군대보네면 딱!! ^_^;;;

    너무 기특하겠어요~~ 우찌 처럼 의젓하면서도 귀여울까요... 아들키우시는 분께는 염장샷이네요...^_^

  6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kingo.tistory.com BlogIcon 하늘엔별 at 2011.05.30 14:54

    오~~ 일을 아주 잘 하네요.
    참 착한 아이들이로군요. ^^

  7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daredreamdo.tistory.com BlogIcon 클라라YB at 2011.05.30 15:08

    저 고사리 같은 손으로 엄마를 돕다니요 ㅠㅠ

    딸들이 아들이랑 또 달리
    선천적으로 엄마의 감정을 잘 읽는다고 하던데..
    정말 열아들 안부러우시겠습니다^^

  8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bloping.tistory.com BlogIcon 새라새 at 2011.05.30 16:59

    두 공주님들 천상 여자입니다..
    천사같은 따님들의 사랑을 드시는 두자매님이 부럽네요 ㅎㅎㅎ
    아~ 어제 블로그수익 데이또도 잘 보았어요..
    조금 더 즐겁고 보람있는 블로그운영으로 원하시는 목표 이루시길 바랄께요..아~~자뷰 ㅎㅎㅎ

  9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yisunmin.tistory.com BlogIcon 선민아빠 at 2011.05.30 17:20

    저도 아들이고 아들을 키우지만...솔직히 딸이 더 좋아요~~

  10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s://min-blog.tistory.com BlogIcon 백전백승 at 2011.05.30 17:45 신고

    열아들부럽지 않겠어요. 저는 누가 글쓰기를 도와주면 좋겠어요.

  11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s://beli.tistory.com BlogIcon |노을| at 2011.05.30 18:59 신고

    오... 정말 빨래신동인걸요? ^^
    아이들이 너무 사랑스럽습니다. 이런모습 보면.. 꼭 딸을 낳고 싶은 욕구(?)가 불끈불끈 솟는답니다. ^^

  12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princes2.tistory.com BlogIcon 꿍디 at 2011.05.30 19:16

    엄마얏 따님 둘자매가 너무 이뻐요~ ㅋㅋ 부럽습니다. 저도 나중에 저렇게 이쁜 아이 둘 낳고 싶어지네요~

  13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daddymoo.tistory.com BlogIcon 아빠소 at 2011.05.30 19:45

    저랬는데 뒤돌아 방을 보면 폭탄이 투하되어 있고, 이런건 아니겠죠? ^^;

  14. Commented by 뚜벅이 at 2011.05.30 20:30

    딸키우는 재미가 쏠쏠하겠어요..
    넘 귀엽네요..
    고사리 같은손을 엄마을 도우는걸 보면 역시 효녀따님을 두셨네요.

  15. Commented by 뚜벅이 at 2011.05.30 20:30

    딸키우는 재미가 쏠쏠하겠어요..
    넘 귀엽네요..
    고사리 같은손을 엄마을 도우는걸 보면 역시 효녀따님을 두셨네요.

  16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neonastory.tistory.com BlogIcon 네오나 at 2011.05.30 21:10

    딸은 평생 엄마 자산이라잖아요.
    나중엔 설거지 하겠다고 경쟁할걸요.
    저 그랬었거든요 ㅎㅎ
    근데요 경쟁은 했는데요 만날 제가 했단 말이죠.
    이상하게 다른 건 다 언니한테 졌었는데 요건 이겼었다는...
    그러고 보니 이상하네요..흠... ...

  17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rosaria.tistory.com BlogIcon 행복전하기 at 2011.05.30 22:14

    적재적소에 꼭 필요한 인재들 입니다.. ^^
    두 아들만 보다가 두 딸들 보니 마음이 정화가 되네요~~^^
    예쁜 공주님들 행복한 저녁되고 왕자님 만나는 꿈 꾸길 바래요~~

  18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abysmal.tistory.com BlogIcon 카루시파 at 2011.05.31 10:06

    이건 정말 엄청난 염장입니다욧...
    딸이 무진장 무진장 부러워서 침 흘리고 사는 제게 왜 이런 시련을..ㅡㅜ

    어흑.. 우..우리 아들은요.
    빨래 개 놓으면 그걸로 축구하구요..
    으흑... 청소 도와달라고 하면요.. 으흑..
    쓰레기를 구석에 숨겨요..ㅡㅜ

  19. Commented by 준우련우 at 2011.06.01 00:09

    사실..
    점점 하은이가 예뻐진다..ㅎㅎ
    하윤이한텐 비밀 ^^

  20. Commented by 사슴유빈 at 2011.06.23 14:01

    우리딸만 빨래신동이 아니였네요. 진정한 달인이 여기있었군요. ^^
    우리딸도 나름 정성들여 곱게 개켜갖고는 아무데나 쑤셔넣겠다고하는통에 일 두번식해야할땐 좀 난감하지만
    잘한다고 해줘야 맞는것같아서 이를 앙물고 칭찬해주네요.ㅋㅋ

  21. Commented by Favicon of http://www.vetdepot.com/flea-and-tick.html BlogIcon flea treatment at 2012.05.01 08:18

    그것은 매우 흥미로 운데, 내가 지금까지 상당히이 문제를 이해하지만, 지금 내가 할 덕분했습니다. 난 당신에게서 더 많은 기사를 읽을 것을 기다릴 수 없어.